볼로냐는 에밀리아 로마냐 지역의 중심지이며 1088년에 설립된 볼로냐 대학교의 대학생들이 살고 있어서 진취적이고 젊은 분위기의 도시예요. 이 햇살에 흠뻑 젖은 도시는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유지하고 있어요. 방문객들은 고급 옷과 보석류를 쇼핑하거나, 오페라를 관람하고 이탈리아의 음식 수도라고 할 수 있는 이 도시의 많은 레스토랑 중 하나에서 고급스러운 식사를 즐겨요.

    이 중세 도시는 테라코타 타일이 주를 이루는 도시의 풍경 속에 우뚝 솟은 두 개의 가장 높은 타워부터 아치형 콜로네이드로 유명한 피아자 마조레까지 과거의 유적으로 가득하죠. 르네상스 양식의 시청과 멋진 넵튠 분수 같은 랜드마크도 즐비해요.

    여행을 계획해 보세요!

    이탈리아의 기타 인기 여행지

    계속 둘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