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요 알림: 이 여행지에는 숙박에 대한 특별 제한을 포함해 코로나19 관련 여행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예약하시기 전에 이 여행지의 국가, 지역 및 보건 권고 사항을 확인해 주세요.

닫기
본문 내용으로 건너뛰기.
파리, 프랑스의 모든 숙박 시설
객실 1개, 성인 2명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3성급이 숙박 시설의 공식 등급은 프랑스 관광청(ATOUT France)에서 부여했습니다.
Paris 파리 114 Boulevard Richard Lenoir

캐널 상 마탕 근처에 위치한 보자르 양식의 호텔, 레스토랑 이용 가능
  • 무료 WiFi
  • 스탬프 적립여기서 Hotels.com™ 호텔스닷컴 리워드 스탬프를 적립하실 수 있습니다.
음료
바가 훌륭했다
서비스
환상적인 서비스
인터넷 가격
좋은 인터넷 서비스
조식
맛있는 조식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추가 정보: 02-3483-5360

  • 스탠다드 더블룸
  • 쿼드룸 (Comfort)
  • 슈피리어룸
  • 싱글룸
  • 더블룸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주변 명소

랜드마크

  • 파리 도심 센터에 위치
  • 바스티유 오페라(걸어서 18분 거리)
  • 퐁피두 센터(걸어서 22분 거리)
  • 노트르담(걸어서 27분 거리)
  • 캐널 상 마탕(걸어서 1분 거리)
  • 피카소 미술관(걸어서 11분 거리)
  • 보쥬 광장(걸어서 15분 거리)
  • 아틀리에 데 뤼미에흐(걸어서 11분 거리)

교통편 정보

  • 파리 (CDG-로시-샤를드골 공항)까지 차로 38분(31.3km)
  • 파리 (ORY-오를리 공항)까지 차로 27분(18.8km)
  • Paris Gare de l'Est 역까지 걸어서 22분(1.8km)
  • Paris Nord 역까지 걸어서 27분(2.3km)
  • 파리 북역까지 걸어서 28분(2.3km)
  • Oberkampf 역까지 걸어서 3분(0.2km)
  • Saint Ambroise 지하철역까지 걸어서 4분(0.3km)
  • Parmentier 지하철역까지 걸어서 4분(0.3km)
  • 공항 셔틀(요금 별도)

한눈에 살펴보기

핵심 정보

호텔 규모

  • 27개 객실 보유
  • 5층 규모

체크인/체크아웃 정보

  • 체크인 시간: 14:00 ~ 자정
  • 체크아웃 시간: 정오
도착 시 프런트 데스크 직원의 안내를 받으시면 됩니다.

체크인 시 준비할 사항

  • 부대 비용에 대비해 신용카드, 직불카드 또는 현금 보증금 필요

  • 사진이 부착된 정부 발행 신분증이 필요할 수 있음

  • 체크인 가능한 나이: 만 18세부터

여행 동반인 관련 알아둘 사항

아동

  • 부모나 보호자와 같은 객실에서 침구를 추가하지 않고 이용할 경우 어린이는 최대 2명까지 무료로 숙박할 수 있습니다.

반려동물

  • 반려동물 동반 무료

인터넷

  • 공용 구역에서 무료 WiFi 및 유선 인터넷 제공

  • 객실 내 무료 WiFi 제공

교통편

교통편

  • 공항 셔틀 *

숙박 시설에서 이용 가능한 결제 방식

  • 현금

기타 정보

  • 금연 숙박 시설
* 자세한 내용 및 추가 비용에 대해서는 세부 항목을 참조해 주세요.

호텔 내 정보

식음료
  • 매일 뷔페 아침 식사(요금 별도)
  • 레스토랑
  • 바/라운지
  • 룸서비스(이용 시간 제한)
서비스
  • 24시간 운영 프런트 데스크
  • 콘시어지 서비스
  • 투어/티켓 안내
  • 드라이클리닝/세탁 서비스
  • 세탁 시설
  • 로비에서 무료 신문 제공
  • 짐 보관 서비스
시설
  • 빌딩/타워 수 - 1
  • 엘리베이터
  • 프런트 데스크의 안전 금고
사용 언어
  • 스페인어
  • 아랍어
  • 영어
  • 프랑스어

객실 내 정보

준비된 편의 시설
  • 객실 내 온도 조절기
  • 다리미/다리미판(요청 시)
편안한 잠자리
  • 암막 커튼
  • 턴다운 서비스
  • 고급 침구
  • 셀렉트 컴포트의 슬립 넘버 매트리스
욕실 편의 시설
  • 전용 욕실
엔터테인먼트
  • 80cm 평면 TV
인터넷/비즈니스
  • 책상
  • 무료 신문
  • 무료 WiFi
  • 전화
기타 서비스
  • 매일 하우스키핑
  • 객실 금고
  • 객실 연결/인접 가능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의 세부 사항

이곳은 아래의 이름으로도 불립니다.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호텔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파리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호텔 파리
  • Best Western Saint Martin Bastille
  • Best Western Majestic Paris
  • Saint Martin Bastille Paris
  • Hôtel Saint Martin Bastille Hotel
  • Hôtel Saint Martin Bastille Paris
  • Hôtel Saint Martin Bastille Hotel Paris

정책

이 숙박 시설에서는 이용 상황에 따라 객실 연결이 가능하며, 예약 확인에 나와 있는 번호로 숙박 시설에 직접 연락하여 요청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 정책과 문화적인 기준이나 규범은 국가 및 숙박 시설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명시된 정책은 숙박 시설에서 제공한 것입니다.

부대 비용 발생에 대비해 체크인 시 제시하는 신용카드상의 이름은 객실 예약 시 사용된 대표 예약자의 이름이어야 합니다.

선택 사항

1박 기준, EUR 15의 요금으로 간이 침대 이용 가능

뷔페 아침 식사를 1인당 약 EUR 12의 별도 요금으로 제공

공항 셔틀 서비스는 추가 요금으로 제공됩니다.

이 숙박 시설이 제공한 모든 요금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숙박 기간이나 예약하시는 유닛 등에 따라 요금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에 대해 자주 묻는 질문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에 반려동물 동반이 가능한가요?
    예, 반려동물 동반이 가능합니다. 장애인 안내 동물의 경우 요금 면제입니다.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에서 공항 셔틀 서비스를 제공하나요?
    예, 공항 셔틀 이용이 가능합니다.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의 체크인 시간과 체크아웃 시간은 언제인가요?
    체크인 가능 시간은 14:00~자정입니다. 체크아웃 시간은 정오입니다.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근처에는 어떤 즐길거리가 있나요?
    추천 명소로는 캐널 상 마탕(도보 1분), 피카소 미술관(도보 11분), 아틀리에 데 뤼미에흐(도보 11분)뿐만 아니라 보쥬 광장(1.3Km)도 있습니다.
  •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내 또는 인근에 레스토랑이 있나요?
    예, 시설 내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인근 레스토랑으로는 Chez gaston(도보 1분), Le Lutecia(도보 1분), Le Verre Volé - l'épicerie(도보 1분) 등이 있습니다.

최근 이용 후기

좋음 7.6 총 110개 이용 후기

매우 좋음 8.0
Great little hotel and handy for gigs at Bataclan
We were going to a gig at the Bataclan so just stayed for one night. The location was spot on. Only 2 minutes from the venue and generally the area around the canal has a really good feel to it. Plenty of bars and places to grab a bite to eat, without being too touristy. It’s also walkable from Gare du Nord and Est. Around 25-30 mins, with most of the route along the canal. Check in was a doddle and the concierge was reallly friendly and helpful. He made sure that our group had rooms next to each other. We didn’t try the breakfast (there is a bakery around the corner) so can’t comment on food at the hotel. The rooms were clean and comfortable and the tiled floor is a nice touch. We had ground floor rooms right on the street at the back but didn’t have any issues with noise. The blackout curtains were also very effective. We all agreed that we would stay at this hotel again if we were to stay in this area of Paris again.
Clare, gb친구와 1박 여행
최고 좋음 10.0
Perfect location. Lovely staff.
Sam, gb2박 로맨틱 여행
매우 좋음 8.0
Decent hotel but not exceptional
Easy to find location and within walking distance of metro station. I just did not like the size of the shower.
Juan, us2박 로맨틱 여행
매우 좋음 8.0
Staff hellpful
David, gb4박 로맨틱 여행
매우 좋음 8.0
Good little hotel easily accessible to the metro and seeing the sights of Paris. Staff was excellent and helpful. Neighbourhood had lots of food options in walking distance.
ca5박 로맨틱 여행
좋음 6.0
Hassle
Upon arriving, we were not given the room we booked at hotels.com. We saw the room is smaller and has no view, unlike the one we booked. Went to downstairs to report it. They sent us to another room. Next day morning we were told that we need to pay 15 euros per day because we are staying in comfort room, but paid for standard room. I looked at my booking confirmation and hotels.com pics. Found that I did book standard room, but the pic was a comfort room. At this point, I just wanted to close the matter. Paid 15 euros per day, and stayed at the comfort room. Not sure whose responsibility it is to upload the correct pics of the rooms, but to me it was hell of a hassle. Nobody wants to deal with this when they're on vacation. After returning home, I called hotels.com. They offered me a voucher. Other that this, hotel is located in a nice area. They have breakfast. Bed was not good. We had to put two blankets under us. Nothing much to say. Simple, clean hotel with nice and friendly staff. Grocery and pharmacy nearby. Few restaurants, cafe too. Location is very convenient. Two stations very nearby as well.
us5박 로맨틱 여행
좋음 6.0
Receptionist was very welcoming. Bedroom , weird ! Very disappointing breakfast. Paperwork all said breakfast finished at 10.30. On arrival we were informed it closed at 10.00. Went down just after 9.30. Hardly anything left and when we asked for anything to be topped up or, eggs, teabags, bread, cheese, we were told finished. We were not the only couple at breakfast, there were 4 other dissatisfied customers
gb출장
좋음 6.0
The staff are exceedingly friendly and the rooms are small (but average for Paris) but clean. We had two issues during our stay. Carpet was being replaced and an extremely strong smell of glue pervaded our room for much of our stay - hopefully this is now finished and wont impact future guests. Secondly the shower was over the bath at a very low height and the bath itself was very slippery - a death trap. We ended up putting a towel in the bath to stop us slipping.
Glen, gb로맨틱 여행
매우 좋음 8.0
Good for a one night stay.
This was just a one night stay but was good for that. Was near the metro and easy to find. The only thing that was a problem was the shower didn't close properly and made the floor wet in the bathroom.
us1박 로맨틱 여행
별로 2.0
Sam Shouldn't Be in the Hospitality Industry
My wife and I stayed at the Best Western Saint Martin Bastille from July 8-July 12. After checking in, the host at the front desk reminded us to visit the lower floor for breakfast in the morning. On the third day, I was speaking with "Sam" at the front desk and learned that breakfast was not included. When I began to say that I thought that there must have been some misunderstanding, Sam literally began a verbal assault on me about how it is in the contract and that the contract is binding, all the while, not giving me a chance to speak. I was so appalled at his behaviour that I had to walk away. When my wife and I came back down later that day, there was another gentlemen sitting at the front desk with Sam. I approached this gentleman and began to ask him about restaurants in the area. At this same moment, Sam began to talk over the gentleman and brought up the contract issue again. I looked at Sam and asked him not to speak to me. I finished my conversation with the other gentleman and began to leave the hotel when Sam blurted out loud, "Have a bad day!" Let me just say this...my wife and I are frequent travelers. Never, in all our travels, has anyone in the hospitality industry purposefully and intentionally said such a thing. Sam does not belong in the hospitality industry. And that a hotel would employ such a person is not worthy of anyone's patronage. As far as I am concerned, Best Western should give us our money back for the breakfast and provide us with an apology.
ca로맨틱 여행

오텔 생마르탱 바스티유

이 숙박 시설에 대한 설명이 정확한가요? 의견을 들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