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으로 건너뛰기.
교토, 일본의 모든 숙박 시설
객실 1개, 성인 2명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3성급3성급
Kyoto 327, Shimoichimonji-cho

시조 오미야에서 걸어갈 수 있는 3성급 호텔
  • 무료 WiFi
  • 숙박 적립 가능여기서 Hotels.com™ 호텔스닷컴 리워드 숙박을 적립하실 수 있습니다.
10개 이용 후기 기준 (TripAdvisor 여행객 평점)

TripAdvisor 여행객 평점

  • This property is a block away from a local market and super markets, massage, hair salon,…2019년07월30일
  • Our experience was completely different to the reviews on here saying that the check-in…2019년07월21일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추가 정보: 02-3483-5360

₩58,005~
  • 더블룸
  • 트윈룸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주변 명소

근처 명소

이 숙박 시설에서 추천

  • 니조 성 (걸어서 6분 거리)
  • 미부데라(사찰) (걸어서 9분 거리)
  • 교토 국제만화박물관 (걸어서 10분 거리)
  • 니시키 시장 (걸어서 14분 거리)
  • 가와라마치 (걸어서 17분 거리)
  • 교토고쇼 (걸어서 19분 거리)
  • 교토 타워 (걸어서 24분 거리)
  • 야사카 신사 (걸어서 26분 거리)
  • 기요미즈데라 (걸어서 33분 거리)
  • 후시미 이나리 신사 (5 km)

교통편 정보

  • 오사카 (KIX-간사이 국제공항)까지 차로 80분(100.6km)
  • 오사카 (ITM-이타미)까지 차로 53분(50.1km)
  • 고베 (UKB)까지 차로 60분(78.1km)
  • 교토 오미야 역까지 걸어서 6분(0.5km)
  • 교토 시조오미야 역까지 걸어서 7분(0.6km)
  • 교토 니조 역까지 걸어서 13분(1km)
  • 니조조마에 역까지 걸어서 7분(0.6km)
  • 가라스마오이케 역까지 걸어서 14분(1.2km)
  • 니조 역까지 걸어서 15분(1.3km)
  • 무료 기차역 픽업

한눈에 살펴보기

핵심 정보

호텔 규모

  • 45개 객실 보유

체크인/체크아웃 정보

  • 체크인 시간: 16:00 ~ 22:00
  • 체크아웃 시간: 10:00
프런트 데스크 운영 시간은 매일 08:00 ~ 22:00입니다.
22:00 이후에 도착 예정이신 경우에는 예약 확인에 나와 있는 연락처로 미리 숙박 시설에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체크인 시 준비할 사항

  • 신용카드 또는 현금 보증금 필요

  • 사진이 부착된 정부 발행 신분증 필요

  • 체크인 가능한 나이: 만 18세부터

여행 동반인 관련 알아둘 사항

어린이/청소년

  • 어린이 1명(만 5 세 이하)은 부모나 보호자와 같은 객실에서 침구를 추가하지 않고 이용할 경우 무료로 숙박할 수 있습니다.

  • 유아용 침대 없음

반려동물

  • 반려동물 동반 불가

인터넷

  • 공용 구역에서 무료 WiFi 제공

  • 객실 내 무료 WiFi 제공

교통편

교통편

  • 무료 기차역 픽업 서비스 *

주차

  • 주차 불가

숙박 시설에서 이용 가능한 결제 방식

* 자세한 내용 및 추가 비용에 대해서는 세부 항목을 참조해 주세요.

호텔 내 정보

서비스
  • 프런트 데스크(운영 시간 제한)
  • 세탁 시설
시설
  • 지정 흡연구역
사용 언어
  • 스페인어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
  • 한국어

객실 내 정보

준비된 편의 시설
  • 객실 내 온도 조절기
  • 슬리퍼
욕실 편의 시설
  • 전용 욕실
  • 샤워기가 있는 욕조
  • 무료 세면용품
  • 헤어드라이어
엔터테인먼트
  • 평면 TV
인터넷/비즈니스
  • 무료 WiFi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의 세부 사항

이곳은 아래의 이름으로도 불립니다.

  •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호텔
  •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교토
  •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호텔 교토
  • GRAND JAPANING HOTEL Kuromonsanjo
  • M's INN OMIYA KUROMON Hotel
  • M's INN OMIYA KUROMON Kyoto
  • M's INN OMIYA KUROMON Hotel Kyoto

정책

일본후생노동성은 외국인이 여관, 호텔, 모텔 등을 포함하는 모든 종류의 숙박 시설에 접수할 때 여권번호와 국적을 제시하도록 의무화하고 있습니다. 또한, 숙박 시설의 소유주는 자신의 시설에 접수하는 모든 외국인의 여권을 복사하고 해당 복사본을 정리하여 보관해야 합니다.

교통편 마련을 위해 고객께서는 예약 확인에 나와 있는 연락처로 도착 전 숙박 시설에 연락해 주셔야 합니다.

필수 요금

체크인 또는 체크아웃 시 다음 요금을 결제해 주세요:

  • 2018년 10월 1일부터 숙박 시설에서 도시세를 징수합니다. 본 세금은 1박 객실 요금에 따라 1인 기준 1박당 JPY 200 ~ 1,000이며, 추가 면제가 적용될 수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예약 후 받으신 예약 확인에 나와 있는 정보로 숙박 시설에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택 사항

JPY 2000의 추가 요금으로 늦은 체크아웃 가능(이용 가능 여부에 따라 다름)

이 숙박 시설이 제공한 모든 요금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숙박 기간이나 예약하시는 유닛 등에 따라 요금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아직 원하는 곳을 못 찾으셨어요?

교토, 일본 숙박 시설 계속 검색하기

최근 이용 후기

매우 좋음 8.0 총 70개 이용 후기

매우 좋음 8.0
Great little place to stay a few days
Not your typical hotel as servicing of rooms would only have been the once in three days so for many I'd assume it would be just prior to checking in. That said, the room was tidy and marginally larger than some, but only marginally. There isn't the usual hotel reception but a young woman who let's you in and provides you with the key code for the building and another for the room. She's there to answer any questions should you need any assistance. Checkout is an electronic tablet on the desk when there's no one there which was the case for us. But back to the beginning, Grand Jappening have an office opposite Kyoto station where you can leave your bags prior to getting a lift to your hotel. You can also leave your bags for free at the end of your stay off you intend to do anything before leaving Kyoto. The bus drops you off a short distance and you're then given directions by the driver to the hotel. The hotel is in a lovely area near to a covered walkway but watch out for the many cyclists who never use their bells to warn you of their presence. Nijo station is a short walk away as are many shops and cafes/restaurants. Nijo Castle is nearby. The bed is the most comfortable I've slept in in a long time but the walls are thin. It sounded as if the neighbour was moving furniture late at night until someone else banged on their door. Get earplugs and you'd be fine. And the laundry is free
Tony, au로맨틱 여행
매우 좋음 8.0
The hotel is well located and room has a good size if compared to most Japanese hotels. The check in time is really late and we had a problem with it. You have to do most of the things on your own as they do not have a full time reception. The receptionists assigned to some hours in the evening does not speak good english. There is also no room service. I think is quite expensive for the lack of service offered, but I must confess that in general our stay was good and confortable.
Carina, ie로맨틱 여행
좋음 6.0
Convenient and cozy
near subway Gojo station. Supermarket nearby. With free shutter bus. Staff are helper and carrying the luggage for us. Room size is better than most of the budget hotel. Self check-in and check out are quick and easy to use.
hk2박 로맨틱 여행
좋음 6.0
Nice hotel, horrible check-in
Hotel is very nice, and close to many attractions. That being said, their check-in process is atrocious. They say the desk is open from 9am to 6pm, however no one is ever there! They are supposed to send you a code to get in the front door at 4pm, and then another code to check-in on an iPad once you are in. My wife and I didn't receive the code until after 5pm, and then it didn't work! We had to call the hotel multiple to times, eventually getting a very helpful operator who was able to get us in our room. Very disappointing,they want to use self check-in as cost savings, but it doesn't seem to work all that great, as two other groups had the same issues while we were there.
us로맨틱 여행
좋음 6.0
Once you are able to get in, it's a nice hotel.
We arrived shortly before 6pm, and all the staff had already left for the day. The sliding front door requires a passcode, which we did not have, so only by the grace of an exiting patron were we able to enter the building. The only way to check in is via an iPad at the front desk. The iPad asked for a code in order to check in, which I had never received. Luckily my friend used the telephone at the front desk and in Japanese was able to obtain the necessary information to check in. Apparently I was supposed to receive an email with that check-in number. Once we got to our room, we found that there were no washcloths, only a hand towel and bath towel each. After again calling the hotel (via our cell phone since there was no telephone in the room) we found that they did not automatically provide such a towel, and since the staff was already gone for the day there was no way to obtain one. We ended up going to a local 100 yen store and buying a few washcloths to make up the experience. Needless to say, by this point we are pretty frustrated and disappointed at the GRAND JAPANING HOTEL Kuromonsanjo. However, the room was clean and in nice condition, the shower was warm, and the bed was quite comfortable. Once you negotiate the obstacles, it's a nice hotel.
us친구와 여행

엠스 인 오미야 구로몬

이 숙박 시설에 대한 설명이 정확한가요? 의견을 들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