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적지
인원수
플라야 히론, Matanzas, 쿠바의 모든 숙박 시설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

시에나가 데 사파타 지방자치단체에 위치한 실속형 게스트하우스, 바/라운지 이용 가능

  • 무료 주차
최저가
₩23,854

사진 갤러리

  • 해변
  • 해변
  • 해변
  • 해변
  • 해변
해변. 총 49장 중 1번째 사진.
1 / 49해변
682, Carretera a Cienfuegos, 플라야 히론, 43000, Matanzas, 쿠바
10.0.최고 좋음.
  • 무료 주차
  • 금연
  • 에어컨

숙박 시설 특징

주요 편의 시설

  • 2개의 금연 객실
  • 매일 하우스키핑
  • 해변 근처
  • 아침 식사 가능
  • 로비에서 WiFi 이용
  • 바/라운지

추가 편의 시설/서비스

  • 냉장고
  • 전용 욕실
  • 정원
  • 테라스
  • 매일 하우스키핑
  • 무료 셀프 주차

주변 명소

  • 시에나가 데 사파타 지방자치단체에 위치
  • 뮤지엄 오브 더 인터벤션(걸어서 19분 거리)
  • 플라야 코코(걸어서 26분 거리)
  • 로스 페세스 동굴(18.8km)
  • 라르가 비치(35km)
  • 테소로 호수(46.2km)

이 숙박 시설을 예약하시면 숙박 후 스탬프가 적립됩니다.

스탬프 10개를 모으면 리워드* 1박 혜택을 드려요!

2명 숙박을 위한 날짜 입력

  • 더블룸, 더블침대 1개, 금연

위치

682, Carretera a Cienfuegos, 플라야 히론, 43000, Matanzas, 쿠바
  • 시에나가 데 사파타 지방자치단체에 위치
  • 뮤지엄 오브 더 인터벤션(걸어서 19분 거리)
  • 플라야 코코(걸어서 26분 거리)

주변 명소

랜드마크

  • 시에나가 데 사파타 지방자치단체에 위치
  • 뮤지엄 오브 더 인터벤션(걸어서 19분 거리)
  • 플라야 코코(걸어서 26분 거리)
  • 로스 페세스 동굴(18.8km)
  • 라르가 비치(35km)
  • 테소로 호수(46.2km)
  • 악어 농장(46.4km)
  • 페닌술라 데 사파타 국립공원(50.1km)

한눈에 살펴보기

규모

  • 객실 2개

체크인/체크아웃

  • 체크인 시간: 13:00 ~ 자정
  • 체크아웃 시간: 11:00

여행 관련 제한 사항

  • 코로나19 알림: 여행 전 코로나19 검사 필요 및 도착 시 격리 조치 등을 포함한 여행 요건이 빠르게 변하고 있습니다.

특별 체크인 안내 사항

도착 시 프런트 데스크 직원이 도와드립니다.

체크인 시 필요한 사항

  • 부대 비용에 대비해 현금 보증금 필요
  • 사진이 부착된 정부 발행 신분증이 필요할 수 있음

반려동물

  • 반려동물 동반 불가

인터넷

  • 공용 구역에서 WiFi 제공*

주차

  • 무료 시설 내 셀프 주차

기타 정보

  • 금연 숙박 시설
* 세부 항목에서 다른 자세한 정보나 추가 요금을 확인해 주세요.

숙박 시설 내 정보

식음료

  • 매일 현지식 아침 식사(요금 별도)
  • 바/라운지

서비스

  • 24시간 운영 프런트 데스크

시설

  • 정원
  • 테라스

사용 언어

  • 스페인어

객실 내 정보

준비된 편의 시설

  • 에어컨

욕실 편의 시설

  • 전용 욕실
  • 샤워만 가능

식음료

  • 냉장고

기타 서비스

  • 매일 하우스키핑

세부 항목

이곳의 다른 이름

  •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 게스트하우스
  •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 플라야 히론
  •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 게스트하우스 플라야 히론
  • Hostal José García Nena
  • Jose Garcia & Nena Playa Giron
  • Hostal José García & Nena Guesthouse
  • Hostal José García & Nena Playa Giron
  • Hostal José García & Nena Guesthouse Playa Giron

추가 선택 사항

현지식 아침 식사를 1인당 약 USD 5의 별도 요금으로 제공

WiFi는 공용 구역에서 1시간 기준 USD 1의 요금으로 이용 가능(요금 변동 가능).

정책

이 숙박 시설은 모든 시설 내 결제에 대해 현금만 받습니다.

이 숙박 시설에서 제공한 모든 요금 정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숙박 기간이나 예약하시는 유닛 등에 따라 요금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FAQ

  • 예, 저희 사이트에서 전액 환불이 가능한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의 객실을 찾아보세요. 체크인하기 며칠 전에 취소하시면 됩니다. 정확한 이용약관은 숙박 시설의 취소 정책을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 예, 무료 셀프 주차 이용이 가능합니다.
  • 죄송하지만 반려동물을 동반하실 수 없습니다.
  • 체크인 가능 시간은 13:00 ~ 자정입니다. 체크아웃 시간은 11:00입니다.
  • 예. 인근 레스토랑으로는 El Buty(도보 7분), chiri chiri(도보 8분), El Bombonazo Food(도보 9분) 등이 있습니다.
  • 호스탈 호세 가르시아 & 네나에는 정원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10.0.최고 좋음.
  • 10.0.최고 좋음

    uosittelen

    Oikein siisti ja mukava paikka rauhallisella sijainnilla. Hyvä aamiainen. Ja ehdottomasti kannattaa syödä Nenan kokkaama illallinen. Isäntäpariskunta ei puhu englantia, mutta ovat kyllä todella ystävällisiä ja mukavia. Heidän aikuinen poikansa taas puhuu hyvää englantia ja hoitaa käytännön asiat.

    Tuija, 2박 여행, 2020년 2월 3일

    Hotels.com 실제 이용 고객 후기

  • 10.0.최고 좋음

    Séjour mémorable, hôtes exceptionnels !

    José et Nena sont des personnes formidables ! Ils n'ont pas hésité à nous faire participer à leur vie de famille. Nena est une très bonne cuisiniere cubaine, nous avons dîné les soirs à leur casa ! Beaucoup d'émotions quand il a fallu partir car ils sont supers! La casa est située à environ 5 min en calèche de l'arrêt viazul de Playa Giron! Prenez un taxi collectif et partez a la découverte de La Cueva de les Peces, Caleta Buena, la Boca ... ! Je recommande à 100% !

    Marion, 친구와 2박 여행, 2019년 6월 27일

    Hotels.com 실제 이용 고객 후기

  • 10.0.최고 좋음

    El trato en casa de José y Nena fue excelente por parte de toda la familia. El alojamiento estaba impecable, la comida muy buena y nos sentimos como en casa. Muy recomendable para pasar unos días relajados en Playa Girón y disfrutar de la naturaleza 😉. Recomendamos especialmente la excursión con el coche de caballos, superbonita!

    1박 여행, 2019년 3월 31일

    Expedia 실제 이용 고객 후기

  • 10.0.최고 좋음

    Et fantastisk ophold. Vi var der i 2 dage og værtsparret var på dupperne hele tiden for st gøre vores ophold så godt som overhovedet muligt. Hentede sønnen hjem, da vi ikke taler spansk og de ikke talte engelsk. Sønnen var supergod til engelsk og vi gik lavet aftale om besøg i Nationalparken Zapata. Vi spiste begge dage hos familien og det er det bedste mad, vi har smagt på vores rundtur, som havde varet 14 dage. Vi spiste languster og fisk og det var simpelthen superb .

    Birthe, 2박 로맨틱 여행, 2018년 11월 16일

    Hotels.com 실제 이용 고객 후기

4개 이용 후기 모두 보기